최종편집 : 2017.08.24 18:52 |
혼인과 가족
부부
부모와 자녀
이혼과 혼인해소
폭력
상속유언유류분
일반뉴스
포토뉴스
"여자는 남자하기 나름" 똑똑한 남자의 현명한 명절나기
평소 신뢰의 마일리지를 쌓고, 입장바꿔 생각할 여유를 가져야
[패밀리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엄경천 기자 l 명절은 부부갈등이 증폭되는 기간이라는 편견이 많다. 인척 특히 시부모와 며느리가 부딪히는 면이 많다 보니, 부부 갈등의 발단이 되거나 기존의 갈등이 더욱 증폭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오히려 명절을 부부관계가 돈독해지는 계기로 삼는 경우도 있다. K씨는 법조 경력 15년의 베테랑 가사전문변호사다. 그는 지난 설 명절에 처가에 먼저 다녀왔다. 처가에 제사를 모시는데, 장인어른이 돌아가시고 남자 형제는 없이 처가에는 장모님과 처제뿐이다. 제사를 반드시 남자가 모셔야 하는 …
법정에서 법원조직법 위반 사례 많아
"클리어하지 않지만, 판단해 보겠습니다."
[패밀리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엄경천 기자 l 법조계에 따르면 “법정에서는 국어를 사용한다.”는 법원조직법 제62조 제1항을 위반하는 사례가 적지 않다고 한다. 서초동의 한 변호사는 “민사법정에서 변론종결에 즈음하여 판사님이 ‘클리어하지 않지만 일단 판단해 보겠다’고 말해 순간 당황했다.”고 말했다. 양재동의 한 변호사는 “행정법원에서 판사님이 ‘원칙은 없으나 아이디얼한 방법은 이러저라하다’고 하여 의뢰인과 동행한 상황에서 난감했다."고 전했다. 또 다른 양재동의 한 변호사는 “80대 할아버지와 동행한 법정에서…
한국가족법학회, 제주도에서 하계국제학술대회
양육비이행관리원 개원 1주년 맞아 공동학술대회
[패밀리 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노영석 기자 ㅣ한국가족법학회(회장 이상욱 영남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지난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제주항공우주호텔 스페이스홀에서 ‘가족법상 의무와 이행의 강제’라는 대주제로 하계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양육비이행관리원(원장 이선희 변호사) 개원 1주년을 맞이하여 한국가족법학회와 양육비이행관리원의 공동학술대회로 진행되었다. 이번 학술대회는 중국과 일본의 가족법 학자들도 다수 참석해 국제학술대회로 진행되었다. 24일에는 우병창 숙명여대 교수와 박규용 제주대 교…

섹션

공지사항

메인 탑

주말 시청률 1위 “아이가 다섯” - 조부…
안재욱(이상태 팀장)과 소유진(안미정 대리)의 재혼, 외조부모의
[패밀리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노영석 기자 l 시청률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월 19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 36회는 전국시청…
“이혼해도 부모 모두 친권자 될 수 있다…
서울가정법원, "양육자 불편 없도록 비양육자의 친권은 일부 제
[패밀리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노영석 기자 ㅣ A씨(25세, 여)는 어린 나이에 B씨(27세, 남)와 결혼하여 슬하에 이제 갓 돌이 지난 딸을 두고 있다. 남편 B는 …
서울가정법원 허익수 판사, 우수법관 선…
이혼사건 조정기일에 지루한 가정사도 끝까지 경청
[패밀리 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엄경천 기자(변호사) l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김한규, 이하 서울변회)는 지난 1월 20일 서울변회 소속 변호사들이 참여하에 …
부모와 자녀 사이, 계약이 필요해
생전 증여시, '부담부 증여'라는 것을 서면으로 남겨야..
[패밀리 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김인숙 기자 ㅣ 결혼 전 지인은 결혼 후 부모님에게 매달 용돈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결혼 후에도 친정에 용돈을 드리려면 결…
"애인은 언제 만났어요", 가정법원 판사 …
'가정폭력사건 담당판사'가 이혼 사건의 상대방 대리인 역할
[패밀리 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노영석 기자 l 특별형사 사건이라고 할 수 있는 가정보호사건을 심리하던 판사가 피해자에게 “애인은 언제 만났어요”라는 등…
아동학대, 주변 사람들의 관심과 적극적…
[패밀리 타임스=가족법전문 인터넷신문] 류혜정 기자 l 인천 학대 피해아동 A(11)양 사건과 관련, 정부가 일선 학교에 구체적인 아동학대 및 장기결석 아동 관리매뉴얼…

한줄뉴스

한줄뉴스

섹션

혼인과 가족
  • 전체
  • 동거와 사실혼
  • 부양과 성년후견
  • 부모와 자녀 사이, 계약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법무법인 가족 ㅣ 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2543 ㅣ 등록일자 : 2013. 3. 15.ㅣ 제호 : 패밀리 타임스(www.familytimes.co.kr)

    발행인 : 법무법인가족  엄경천 ㅣ 편집인 : 노영석 ㅣ주소 :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24, 305호(양재동, 한신휴플러스)

    발행일자 : 2013. 3.15.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혜정 ㅣ 사업자등록번호 214-88-84228 | 대표전화 02)3477-2522 | 팩스 02)3477-2501

    법무법인 가족(www.familylaw.co.kr) l E mail : kcum@hanmail.net  | Copyright ⓒ 2012 familytimes.co.kr All right reserved.

    패밀리 타임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